‘응답하라 1988’ 라미란, 무명에서 대세 배우로…억대 몸값 등극

권용희 기자 idsoft3@reviewstar.net
입력시간 : 2016-01-19 13:18:31

▲사진:명단공개 방송캡쳐
[헤럴드리뷰스타=권용희 기자] ‘응답하라 1988’의 치타 여사 라미란이 화제다.


라미란은 18일 방송된 tvN ‘명단공개 2015’ 반전 과거모습을 지난 스타 7위에 올랐다.

라미란은 과거 연봉이 몇 백만원도 안 될 정도로 긴 무명시절을 겪었다. 2005년 영화 ‘친절한 금자씨’로 스크린에 데뷔한 라미란은 이후 영화 ‘괴물’, ‘박쥐’, ‘음란서생’, ‘댄싱퀸’을 거친 후 tvN ‘막돼먹은 영애씨’를 통해 시청자들의 눈도장을 찍었다.

‘응답하라 1988’이 끝난 현재 라미란은 억대 몸값을 자랑하며, 대세 여배우로 자리매김했다.

이에 광고 관계자는 “라미란의 경우 벌써 계약하고 진행하고 있는 광고 수가 굉장히 많다. 다양한 이미지에 코믹하고 유머러스함, 친근함 등을 갖고 있기 때문에 광고도 다양하게 제의를 받을 것”이라고 전했다.
  • 오늘 하루 이 창을 열지 않음
  •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