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피투게더3' 황정민, "내 시작은 뮤지컬! 영화는 곁다리"

송숙현 기자 idsoft2@reviewstar.net
입력시간 : 2016-01-28 10:43:10

▲사진 : KBS 2TV ‘해피투게더3’
[헤럴드 리뷰스타 = 송숙현기자] 황정민이 “영화는 곁다리”라며 폭탄발언을 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유쾌하고 찰진 토크로 목요일 밤을 책임지고 있는 꿀잼 토크쇼 KBS 2TV ′해피투게더3′(이하 ‘해투’) 의 28일 방송은 ‘금의환향’ 특집으로 꾸며진다. 이날 방송에서는 뮤지컬 무대와 스크린, 브라운관을 종횡 무진하는 배우 군단 황정민-김원해-백주희-정상훈이 출연해 흥이 넘치는 토크로 시청자들에게 유쾌한 웃음을 선사할 예정이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황정민은 영화배우가 아닌 뮤지컬 연출자 겸 배우 자격으로 ‘해투’를 찾았다. 이날 황정민은 ‘삼천만 배우’의 위치를 망각한(?) 열혈 뮤지컬 사랑을 드러내 현장을 초토화시켰다.

황정민은 “나의 첫 시작은 뮤지컬”이라면서 시작부터 남다른 뮤지컬 부심을 드러내 눈길을 끌었다. 이어 황정민은 영화로 인해 눈코 뜰새 없이 바쁜 가운데 뮤지컬 연출까지 해내는 자신의 모습에 MC들이 놀라움을 금치 못하자, “영화나 CF가 곁다리”라며 폭탄 발언을 던져 현장을 발칵 뒤집었다. 이 같은 충무로 흥행 보증수표 황정민의 깜짝 외도(?)에 오히려 ‘해투’ MC 군단이 진땀을 쏟아 현장이 웃음바다를 이뤘다.

그런가 하면 황정민은 이날 ‘삼천만 배우’가 아닌 뮤지컬인 황정민으로서의 이면을 여실히 드러내 관심을 집중시켰다는 후문. 이에 황정민의 재발견이 이뤄질 ‘금의환향’ 특집에 기대감이 증폭된다.

네티즌은 “황정민 빵터짐! 곁다리로 너무 잘나가시는 거 아닙니까?”, “황정민이니까 가능한 이야기! 멋지심”, “황정민씨 새로운 모습 많이 보여줄 듯하네요. 기대됩니다” 등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함께하면 더 행복한 목요일 밤 KBS 2TV ‘해피투게더3’는 오늘(28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된다.
  • 오늘 하루 이 창을 열지 않음
  •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