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뷰초점]'나혼자' 전현무·한혜진, 오늘 휴식 전 막방..결별後 행보에 쏠린 관심

입력시간 : 2019-03-08 18:26:25

[리뷰스타=박이수기자]방송인 전현무와모델한혜진이 결별,오늘(8일) '나 혼자 산다'에휴식전 마지막으로 모습을 드러낸다.

오늘(8일)MBC예능프로그램'나 혼자 산다'에서는 김충재와 윤균상의일상이 그려진다. 또한스튜디오에는 박나래를 비롯해 전현무, 한혜진이 함께 등장할 예정.

전현무와 한혜진은 오늘(8일)촬영분을 끝으로 당분간 휴식기에 들어간다. 지난해 2월부터 공개열애를 해오던 두 사람이 결별했기 때문. 지난 6일 오후 전현무와 한혜진은 각자의 소속사를 통해 결별 사실을 대중들에게 전했다. 결별했다는기사가 나오기 전 이들이 먼저 결별을 알린 것. 두 사람은 공식보도자료를 통해 "두 사람이 좋은 동료로 돌아가기로 했다"며 "출연 중이었던 MBC '나 혼자 산다' 프로그램은 제작진과 상의를 통해 8일(금) 방송 이후 잠시 휴식의 시간을 가지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두 사람은 공개열애를 하며 '나 혼자 산다'에 함께 출연해왔다. 그런 만큼 결별 후 두 사람이 아무렇지 않은 듯 '나 혼자 산다'에 그대로 출연하기는 현실적으로 어려운 게 사실. 전현무와 한혜진이 쿨하게 헤어지고 좋은 동료로 돌아갔다 할지라도 두 사람을 바라보는 많은 사람들의 시선이 있기에 충분히 부담스러울 법하다.

때문에 전현무, 한혜진은 동시에 휴식기를 갖는 방법을 택했다. 이에 '나 혼자 산다' 측은 "본인들의 의사를 존중해 휴식기를 가진다"고 하며 "두 사람의 자리를 공석으로 둘 것"이라는입장을 밝혔다.

결국 오늘 방송은 두 사람이 함께 하는 마지막 방. 하지만결별했다는 사실이 대중들에게 알려진 만큼 이들이 이날 '나 혼자 산다'에서 보일 반응에 많은 사람들은 관심을 기울이고 있다. 또한 이들이 휴식을 거친 후 나란히 복귀할지에 대한 확신 역시 할 수 없는 상황. 이들의 휴식 전 마지막 '나 혼자 산다' 방송에 대한 관심이 더욱 커질 수밖에 없는 이유다.

전현무, 한혜진의 휴식기 전 마지막 방송은 어떤 모습일까. 이는 오늘(8일)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