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뷰이슈]경찰, YG엔터테인먼트 수사 검토中‥'성접대 의혹' 승리 후폭풍

입력시간 : 2019-04-26 18:31:35

[리뷰스타=박지일 기자]경찰이 YG엔터테인먼트를 수사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지난 23일과 24일 승리와 유리홀딩스 전 대표 유인석의 성접대 의혹 관련 조사가 진행된 가운데, 유인석이 일본인 사업가 A씨와 일행에 성접대를 했다고 인정했다.

경찰에 따르면 승리와 유씨는 지난 2015년 12월 24일 일본인 사업가 A씨외 투자자 7~9명을 서울의 한 호텔로 접대했다. 유씨는 10여명의 성매매 여성들을 불러 투자자들의 방으로 들여보냈다고.

또한 유씨는 승리가 일본 사업가들의 호텔 숙박비인 약3000만원을 YG 법인카드로 결제했다고 밝혔다. 이와 관련 승리는 "일본인 사업가에 환대를 받은 적이 있어 보답 차원에 숙소를 잡아준 것이다. 그 안에서 성매매가 이뤄졌는지는 모른다"고 해명했다.

그러나 경찰 측은 A씨 일행의 접대를 마치고 유인석이 카카오톡 대화방에 이와 관련된 이야기를 나눈 것을 확인. 승리가 몰랐을리 없다고 보고 있다.

승리의 전 소속사인 YG 측도 "승리가 지난 2015년 사용했다고 알려진 YG법인카드는 업무와 관련 없이 발생한 모든 개인 비용은 승리가 부담하고 결제했던 카드다"며 단칼에 선을 그었다.

하지만 경찰 측은 YG도 성접대 의혹에 함께 언급됐기에 연관 가능성을 보고 승리와 유인석에 대한 구속영장 신청과 함께 YG에 대한 수사를 검토 하는 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