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뷰★]"낯설지만 감격" 다나, 27kg 감량 후 수영복→8개월 끝에 단 날개

입력시간 : 2019-07-05 15:58:19



[리뷰스타=오미나기자]가수 다나가 총 27kg를 감량하면서 다시 날개를 달았다.
시작은 지난해 11월 초였다. 다나는 라이프타임 '다시 날개 다나' 프로그램 출연 소식을 알렸다. 다나는 프로그램에서 살찐 모습을 과감하게 공개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당시 다나는 "뼈를 깎는 고통으로 이번 프로젝트에 충성을 다할 것"이라고 외쳤다.
그리고 지난 4월, 다나는 20kg을 감량했다. 다나는 비포, 애프터 사진을 보여주며 확연히 달라진 모습을 자랑했다. 170cm에 82kg으로 다이어트를 시작했던 다나는 62kg까지 빼며 건강을 되찾았다.
그 과정에서 자신감도 생겼다. 20kg을 감량했을 당시, 다나는 몸은 물론 마음의 상처를 아물게 하기 위해 노력 중이었다. 몸은 건강을 되찾았갔지만, 우울증 치료를 위해 9가지 약을 복용했다.
그리고 오늘(5일) 다나는 새로운 수영복 화보를 공개하며 추가 감량을 알렸다. 다나는 추가로 7kg을 감량해 55kg까지 뺐다. 이제 다나는 정상 체중까지 다이어트에 성공하면서 수영복 화보를 찍게 되었다.
실제로 인터뷰에서 다나는 "다이어트 전에는 우울증을 이겨낼 수 있을 거라고 생각 못 했다. 특히 수영복 잡지 화보 촬영은 꿈도 꾸지 못했었다. 수영복을 입고 카메라 앞에서 웃고 있는 모습을 보니 낯설지만 감격스럽다"고 기쁨의 소감을 전했다.
극한의 고통을 이겨내고 다이어트에 성공한 다나에게 대중들은 축하의 박수를 보내고 있다. 8개월 간의 긴 노력 끝에 다이어트에 성공한 다나를 축하한다. 다나는 오늘로써 다시 날개를 달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