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빠본색' 심진화, 과거 40kg대 리즈시절 공개..다이어트 선언

입력시간 : 2020-01-03 18:24:47

[리뷰스타=임정아 기자]5일 방송되는 채널A ‘아빠본색’에서는 다이어트에 돌입한 김원효-심진화 부부의 모습이 공개된다.

결혼 당시 사진을 보던 심진화는 날씬했던 그녀의 리즈 시절을 보며 추억에 젖는다. 그녀는 체중이 49kg 였던 시절, 인기가 많았음을 고백하며 전성기 시절을 자랑해 남편 김원효의 질투심을 자극한다. 이에 김원효 역시 “결혼 전에 나도 여검사, 의사 등이 연락 왔었다”고 대응한다. 하지만 심진화는 “검사는 (당신) 잡아가려고 연락한거고, 의사는 입원시키려고 한 걸거다”라고 응수해 폭소를 자아낸다.

자신의 과거 사진을 보고 자극을 받은 심진화는 김원효와 함께 다시 다이어트를 하기로 결심한다. 다음날 김원효는 심진화를 위해 새로운 다이어트 운동인 ‘아프로팝 댄스’를 소개한다. 아프로팝 댄스는 아프리카 전통 춤에 젊은이들이 길거리나 클럽에서 추는 춤을 접목시킨 것으로 젊은이들 사이에서 이색 운동으로 인기다.

부부는 실제 아프리카에서 온 강사에게 춤을 배우기로 한다. 역동적인 동작에 소문난 흥부자인 심진화는 제대로 즐기는 모습으로 웃음을 안긴다. 하지만 즐거웠던 시간도 잠시, 계속되는 힘든 동작에 “누나 마흔이야”라며 강사에게 어려움을 토로하며 혼이 쏙 빠진 모습을 보인다.

웃음 가득 이색 다이어트 운동에 도전한 김원효-심진화 부부의 모습은 5일 일요일 밤 9시 30분 채널A ‘아빠본색’을 통해 공개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