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토브리그' 조병규, 야구 해설위원으로 깜짝 변신‥재치입담+능청 리액션

입력시간 : 2020-02-01 18:03:34


[리뷰스타=황혜연 기자]'스토브리그' 조병규가 극의 색다른 재미를 선사했다.

SBS '스토브리그'에서 한재희 역할로 활약중인 배우 조병규가 극중 해설 위원으로 깜짝 변신해 극에 활기를 또 한번 불어넣었다.

지난 12회 방송에서는 드림즈와 바이킹스의 연습 경기가 펼쳐지며 긴장감이 조성된 가운데 한재희(조병규 분)가 야구 해설위원으로 등장하며 보는 이들의 시선을 사로 잡았다.

특히 이날 한재희는 경기 시작 전 '드림즈 운영팀의 살림꾼이자 미래이자 실세이고 싶은 한재희라고 합니다' 라는 천연덕스러운 자기 소개로 초반부터 유쾌한 분위기를 이끌며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후 본격적인 경기가 시작되자 한재희는 시시각각 변화하는 경기의 흐름에 맞게 재치 있는 입담과 능청스런 리액션을 선보이며 보는 재미를 배가 시켰다.

이 과정에서 조병규의 대체불가 감초 연기가 또 한번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 잡았다. 폭풍 입담과 함께 선수들의 에피소드를 하나하나 짚어주는 등 열정적으로 드림즈를 응원하는 모습에서 캐릭터의 유쾌함은 물론 눈빛부터 실감나는 표정, 제스처로 보는 이들을 단숨에 매료시킨 것.

이처럼 매회 캐릭터의 다양한 매력을 드러내며 시청자들을 사로잡고 있는 조병규가 오늘 본방송에서는 또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기대가 모아진다.

한편, SBS'스토브리그' 13회는 오늘 밤 10시 방송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