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스' 이영현 "업체 도움 받아서 최근 33kg 감량"

입력시간 : 2021-01-12 18:31:14


[리뷰스타=도하나기자]가수 이영현이 데뷔 18년 만에 첫 토크쇼에 출연한다.

12일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는 1plus4 특집 '더원만한 관계'로 더원, 이필모, 이영현, 민우혁, 파파금파가 출연한다.

가수 이영현이 5년간의 공백을 깨고 데뷔 18년 만에 첫 토크쇼에 출연했다. 이영현은 녹화 시작부터 긴장하는 모습을 보였지만 “사실 주변사람들이 내가 욕할까봐 걱정한다”며 털털한 매력을 보이는가 하면 “친언니는 나가지 말라고 말렸다”고 말해 주변을 폭소케 했다.

이날 이영현은 그간 누구에도 말하지 못했던 유산의 아픔을 전했다고. 이영현은 “임신 과정이 순탄치 않았다”며 “아이의 심장 소리를 듣는 게 나에게는 숙제와도 같았다. 아이의 심장 소리를 듣자마자 눈물을 폭포수처럼 흘렸다”며 당시를 회상했다. 이어 “임신 당시 당뇨가 있었는데 아이에게 치명적이라는 말에 몸 관리를 위해 매일 3kg짜리 아령을 들고 계단을 올랐다”고 말해 출연진들을 감동 시켰다고.

최근 33kg를 감량하며 화제를 모으고 있는 이영현의 다이어트 꿀팁도 공개된다. 이영현은 규칙적인 생활과 따뜻한 물 마시기를 다이어트 비법으로 꼽았고 “업체의 도움도 받았다”며 솔직하게 털어놨다. 이영현은 “둘째를 가지기 위해 여전히 몸 관리 중인데 감량 전과 달라진 성량이 고민이다”라고 걱정을 내비쳤지만 변함없는 가창력으로 모두를 놀라게 했다는 후문이다.

긴 공백을 깨고 돌아온 이영현의 그 동안 못 다한 이야기는 1월 12일 오후 8시 30분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서 만나볼 수 있다.

사진=MBC 에브리원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