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이름은 캐디' 이승철X김성주X안정환, 캐디로 본격적인 신고식

입력시간 : 2021-11-22 17:10:58

[리뷰스타=윤정연 기자] ‘내 이름은 캐디’의 이승철, 김성주, 안정환이 캐디로 본격적인 신고식을 치른다.

오는 24일(수) 저녁 9시에 방송되는 IHQ 예능 프로그램 ‘내 이름은 캐디’ 3회 방송에서는 골프선수 김아림, 강성훈, 장하나 선수의 캐디인 안대훈, 강성도, 김연태가 출연해 이승철, 김성주, 안정환의 서포트를 받으며 골프 경기에 임한다.

‘내 이름은 캐디’는 다양한 계층의 게스트가 골프 선수가 되어 MC 캐디와 함께 게임을 진행하는 독특한 포맷의 신규 골프 예능 프로그램이다. ‘캐디’라는 직업이 어떤 일을 하는지, 얼마나 경기에 영향을 미치는지 알지 못하는 대중에게 골프의 기초인 에티켓부터 골프를 잘 칠 수 있는 깨알 팁, 그리고 그동안 집중 받지 못했던 골프 동반자인 캐디의 일상까지 골프의 모든 것을 아낌없이 보여주고 있다.

이승철과 김성주, 안정환은 뛰어난 실력을 가진 골프 선수들의 전문 캐디인 안대훈, 강성도, 김연태도 골프를 잘 칠 것이라는 기대감을 드러낸다. 하지만 OB(out of bounds, 코스의 경계를 넘어선 장소)는 기본이며 해저드(hazard, 코스 안에 설치한 연못·웅덩이·개울 따위의 장애물)에 공을 빠트리는 등 눈앞에 펼쳐진 아수라장에 좌절한다고.

세 사람의 예상 밖 실력에 안정환은 “선수와는 다르구나. 나는 되게 잘 칠 줄 알았다”고 말해 모두를 폭소케 했다는 후문이다. 더불어 전문 캐디들의 난데없는 고해성사 타임이 펼쳐진다. 이들은 골프가 어렵다고 고백하는가 하면, 이 모습이 방송에 나가게 되면 재계약을 하지 못할 수도 있다는 불안감에 휩싸이기도.

안대훈, 강성도, 김연태가 부담감을 극복하고 라운딩을 성공적으로 마칠 수 있을지, 이승철과 김성주, 안정환은 캐디로서 역할 수행을 완벽하게 할 수 있을지 본방송이 더욱 궁금해진다.

고객 맞춤형 컨설팅을 자랑하는 ‘내 이름은 캐디’는 매주 수요일 저녁 9시 채널 IHQ에서 방송된다.

사진 제공: IHQ 내 이름은 캐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