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다행' 토니안, 어복왕 등극하나..배 무게 이긴 통발에 긴장감↑

입력시간 : 2022-09-16 18:37:45


[리뷰스타=황혜은 기자]토니안이 남다른 어복을 입증한다.

오는 19일 방송되는 MBC '안싸우면 다행이야'(연출 김명진, 이하 '안다행')에서는 토니안, 황보, 브라이언, 간미연의 '내손내잡(내 손으로 내가 잡는다)' 마지막 이야기가 그려진다.

이날 토니안, 황보, 브라이언, 간미연은 해루질부터 통발 수거까지 알찬 '내손내잡'을 선보인다. 네 사람은 해루질 도중 모두를 깜짝 놀라게 만든 생명체를 발견하고, 토니안은 자신의 통발을 낚아 올리다 "월척이다"라고 외쳐 궁금증을 자극한다. 통발의 무게 때문에 배가 끌려갔을 정도라고.

앞서 토니안은 "처음 배낚시했을 때 무지개 색깔 잉어를 잡았다"라며 "참치도 잡아봤다. 한 번은 참치가 배 안에 들어와 내 앞에 떨어진 적도 있다"라고 전한 바 있어 긴장감이 최고조로 치닫는다.

과연 지난주 명불허전 허당기로 '짐토니'로 불린 토니안이 '어복 왕'에 등극할 수 있을지, 또 토니안의 통발에는 무엇을 들어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사진=MBC '안싸우면 다행이야']